default_setNet1_2

세종시 행복도시~조치원 ‘숨통’..BRT 도입 ‘성큼’

기사승인 2018.05.16  10:45:55

공유
default_news_ad1

- '행복도시~조치원 연결도로' 8차선 2022년 개통...신-구도심 인적 ·물적 교류 활성화

'행복도시~조치원 연결도로' 8차선 확장이 본격 추진된다. <사진은 위치도>

세종시 신도시(행정중심복합도시)와 조치원읍을 잇는 '행복도시~조치원 연결도로' 8차선 확장이 본격화된다. 신-구도심을 잇는 '간선급행버스체계(BRT)' 도입도 구체화 될 전망이다.

16일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행복청)에 따르면 올해 초 설계 작업에 돌입한 '행복도시~조치원 연결도로'가 내년 3월 착공한다.

'행복도시~조치원 연결도로'는 총 1,075억원을 투입해 기존 4차로로 되어 있는 국도 1호선을 8차로 또는 6차로로 확장하는 사업.

‘연기나들목(IC)2 교차로~월하교차로’ 구간(4km)은 8차로로, ‘월하교차로~번암교차로’ 구간(0.9km)은 6차로로 계획됐다.

당초 행복청은 지난 2012년 이 도로를 4차로에서 6차로로 확장하기로 했지만, 신-구도심 비알티(BRT) 연결을 위해 기재부 타당성재조사(2016년 12월)를 거쳐 '8차로 확장'을 최종 확정했다.

행복청은 지난 4월 연기·연서면사무소에서 주민설명회를 개최한 데 이어 기술자문 등을 거쳐 올해 말 공사를 발주할 계획이다. 완공은 2022년 12월 예정.

행복도시~조치원 도로확장공사 노선현황 <자료=행복청>

이 도로는 신-구도심 접근성을 높여 세종시 전체의 균형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추진된다. 향후 조치원 우회도로와 연계해 천안 및 세종 북부지역 등 주변도시와의 상생발전도 촉진할 것으로 기대된다.

'행복도시와 조치원을 잇는 BRT 도입도 속도를 낼 전망이다.

행복청은 지난해 말 광역교통협의회를 통해 행복도시~조치원 홍익대학교 간 15.7km 구간에 BRT를 도입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현재 BRT 주행로 및 정류장 계획은 마무리 단계에 들어갔다.

비시가지구간(4.0km)에는 '중앙형 정류장' 2개소(연기, 봉암정류장)를, 도시계획구간0.9km)에는 '가변형 정류장' 1개소(기존 월하정류장)를 설치할 예정이다.

행복청 관계자는 “행복도시~조치원 연결도로를 통해 신․구 도심 간 대중교통 서비스를 증진시키고 인적·물적 교류를 활성화해 지역 상생발전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행복도시와 조치원을 잇는 BRT 도입을 위해 비시가지구간(4.0km)에는 '중앙형 정류장' 2개소(연기, 봉암정류장)를, 도시계획구간0.9km)에는 '가변형 정류장' 1개소(기존 월하정류장)를 설치할 예정이다. <사진=행복청>
'행복도시~조치원 연결도로' BRT 주행로 및 정류장 계획 <자료=행복청>

곽우석 기자 sjsori0908@daum.net

<저작권자 © 세종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황순덕 2018-05-23 07:58:38

    BRT 노선은 소정면 까지 연장 해야 합니다!
    세종시는 조치원을 비롯한 읍면 주민(당시 연기군민)들이 주도적으로 앞장서 피눈물 나는 투쟁으로 만들진 도시라는 걸 잊어선 절대 안됩니다.

    현재 신도심은 천지 개벽이 될 정도로 발전 되고 있지만, 구도심인 조치원을 비롯한 읍면 지역은 시청 및 교육청 등 지방공공청사가 대전인근으로 모두 이전 함에 따라 발전은 커녕 유령도시로 변할 위기에 처해 있고, 세금만 잔뜩 올랐지 발전되는게 없다는 불만이 많습니다. 세종시장을 비롯한 시의원, 교육감등 후보자들은 균형발전 공약을 강력히 요구 합니다신고 | 삭제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