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최태호, "학생 안전과 학습권 최우선 되어야"

기사승인 2018.04.17  21:54:10

공유
default_news_ad1

최태호 교육감 예비후보는 17일 신봉초등학교 통학로 안전 및 학생들의 학습권 보장 캠페인에 참석하고 등․하굣길 안전과 학습권 침해에 관해 학부모들과 논의했다.

신봉초등학교는 학교 바로 뒤편으로 서북부개발사업과 세종교육원 설립 사업이 동시에 이뤄지고 있어 학생들의 안전과 학습권이 위협을 받고 있는 지역으로 최 후보는 평가했다.

또, 그는 개발 사업도 중요하지만 학생들의 안전과 학습권이 최우선 고려되어야 함에도 불구하고 이러한 부분이 고려되지 않아 학부모와 학생들에게 많은 불편을 초래하고 있다고 지적하기도 했다.

이날 현장에서 그는 시청, 교육청, 공사 관계자들의 빠른 협의를 통한 학생들의 통학로 안전과 학습권 보장을 촉구한다며 “추후 학교 주변 공사에 대해서는 ‘교육 환경 보호에 관한 법률’에서 정한 기준을 철저히 준수하고 이 법에 정한 대상외의 소규모 공사에도 학생들의 통학로 안전 및 학습권 보장을 최우선 가치로 보장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신도성 기자 hujeok@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